LG 포켓포토 스냅 거치대 제작

172 0

안녕하세요. 간판다는날입니다 🙂

오늘 소개할 포트폴리오는 LG 포켓포토 신형 거치대 제작 과정입니다.

 

LG 포켓포토 스냅(PC389)이 새로 출시되었습니다. 카메라 모양이 너무 귀엽지 않나요? 색상도 파스텔톤이어서 저 역시 구매 욕구가 뿜뿜 솟아납니다.

포켓포토 스냅은 이전 모델과는 다른 몇 가지 특장점이 있습니다.

  1. 출력만이 아니라 직접 찍을 수도 있습니다.
  2. ‘재인쇄’ 버튼을 누르면 마지막으로 촬영한 사진을 여러 번 출력해 나눠가질 수 있습니다.
  3. 흑백 또는 컬러모드 둘 다 사용이 가능합니다.
  4. 블루투스 연결로 앨범에 있는 사진을 원하는 만큼 출력할 수 있습니다.
  5. 기존 모델보다 고품질 사진을 출력할 수 있는 인쇄 방식을 이용합니다.

여행을 떠나거나 친구들과 만났을 때 찍은 사진을 그 장소에서 출력해 나눠가질 수 있는 점이 큰 메리트 같았습니다. 사실 그 순간의 즐거움일 뿐 휴대폰 속에서 잊혀진 사진들 많지 않나요?
출력한 사진으로 추억을 기억할 수 있는 아날로그 감성이 느껴져서 저 역시 구매하고 싶어집니다 🙂
 

 

[제작 과정]

 

 

회사 측에서 제공해 준 포켓포토 도면입니다. 포켓포토 스냅이 마치 거치대에 붙어있는 것처럼 거치대와 카메라의 색상이 잘 어울립니다. 모서리 부분도 각지지 않아서 더 친근하고 귀엽게 느껴집니다.

 



 

한창 작업중인 모습입니다. 물량이 많다보니 조립, 가공에 숙련된 분들과도 함께 작업했습니다. 다들 손이 정말 빠르세요^^

 


 

거치대의 전체 구조는 5mm 진유백색의 아크릴로 레이저 컷팅하여 제작했습니다. LG 전자의 로고는 실크 스크린 인쇄했습니다.

  • 레이저 컷팅 : 레이저 컷팅기로 재단하는 방법입니다. 정밀하고 섬세한 재단이 가능하고 깔끔한 마무리가 장점입니다. 그리고 제품의 모서리 부분 등의 이질감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 실크 스크린 인쇄 : 스크린 망사를 나무나 알루미늄 틀에 고정시키고 그 위에 판막을 만듭니다. 그리고 인쇄를 해야하는 곳 이외의 부분을 막고 그 안에 인쇄 잉크를 붓습니다.
    그 후 전용 도구로 스크린 내면을 가압하며 움직이면 잉크는 판막이 없는 부분을 통과하여 판 밑에 놓여있는 인쇄물에 찍혀 나오게 됩니다.

간판다는날에서는 총 600개의 거치대를 제작했습니다.

 


 

전면 이미지 제작 방법입니다.

  1. 종이에 이미지를 옵셋인쇄합니다.
  2. 3mm 두께의 폼보드에 합지합니다.
  3. 형태대로 톰슨(도무송) 작업으로 따냅니다.
  4. 5mm 두께의 전면 진유백색 아크릴에 폼보드를 붙입니다.
  5. 홀가공 된 부분에 금속 다보를 결속합니다. (포켓포토 제품 거치용입니다.)
  • 옵셋인쇄(offset printing) : 잉크를 판면에 묻혀 바로 인쇄하는 것이 아니라 색상을 따로 출력하여 옵셋인쇄기에 삽입한 후 인쇄하는 방식입니다. 비교적 표면이 거친 종이에도 선명하게 인쇄됩니다.
  • 톰슨 작업 : 형태대로 칼을 만들어서 프레스 방식으로 위에서 아래로 찍어 잘라내는 방식입니다.

 


 

완성된 제품이 각 지역의 LG 베스트 샵으로 배송되는 날의 모습입니다. 며칠 동안 고생하며 만든 제품들을 마지막으로 차에 싣고나면 시원섭섭합니다. 다행히도 날씨 좋은 날 배송이 시작되었습니다.

조만간  집 근처 LG 베스트샵에 방문해서 포켓포토가 잘 거치되어 있는지 확인해 봐야 할 것 같네요 🙂

이상 간판다는날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간판다는날에서 오늘을 시작하세요.

 


‘간판다는 날’의 문은 언제든 열려있습니다.
제작에 관련해 궁금하거나 견적 문의 등의 내용을 전달하고 싶으세요?
여러가지 편한 방법으로 문의주시면 언제나 성심껏 답변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 안내 1 : ‘간판다는 날’의 블로그에서 사용되는 모든 포트폴리오 사진(이미지 출처를 밝힌 사진 제외)의 권리는 저희에 있습니다. 상의 없는 스크랩이나 무단 사용은 금지해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안내 2 : 저희의 글은 스크랩 대신 링크로 연결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